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경제/IT

경제/IT

러시아, 10월 北에 정제유 3천778t 반입…올해 두 번째 규모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러시아가 10월 한 달간 올해 들어 두 번째로 많은 양의 정제유를 북한에 공급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8일 보도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 홈페이지에 따르면 러시아는 10월 한 달간 약 3천778t의 정제유를 북한에 반입했다고 대북제재위에 보고했다.
이는 지난 4월(4천293t)에 이어 올해 들어 두 번째로 큰 규모다.
유엔 안보리는 지난해 채택한 결의 2397호를 통해 매월 북한에 판매하거나 제공한 정제유의 양과 금액을 30일 이내에 보고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북한에 정제유를 공급하는 국가는 러시아와 중국 등 두 곳뿐으로, 올 1∼10월 이들 두 개 국가가 북한에 반입한 전체 정제유 양은 3만3천623t으로 파악됐다.
이는 유엔 안보리 결의가 정한 허용치의 52∼56% 정도로 추정된다.
유엔 안보리 결의 2397호에 따르면 1년 동안 북한에 제공하거나 판매할 수 있도록 허용한 정제유는 총 50만 배럴로, 이는 6만∼6만5천t 사이일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달과 이달 반입량은 아직 보고가 이뤄지지 않았으나 과거 공급 규모 등을 고려하면 안보리가 정한 상한선은 넘기지 않을 전망된다.
그러나 이는 공식 보고된 정제유만 대상으로 한 통계로 실제 북한에 반입된 양과는 차이가 있다는 게 미 정부의 판단이라고 VOA는 전했다.
입력 : 2018.12.28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