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외교/군사

외교/군사

美국방 "北, 제재 벗어나려면 비핵화 진전 보여야"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부 장관이 대북제재와 관련 비핵화 진전이 '선결 조건'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4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매티스 장관은 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널드 레이건 재단·연구소에서 열린 연례 국가안보 토론회에서 제재와 관련, "분명한 것은 그들이 유엔 안보리 제재 결의에서 벗어나려면 (비핵화에서) 진전을 보여야 한다는 점"이라고 밝혔다.
매티스 장관은 '중국, 러시아, 북한 중 어느 국가가 미국에 가장 큰 위협이 되느냐'는 질문에는 힘(power), 긴급성(urgency), 의지(will) 등 3가지 측면에 따라 다르다고 답했다.
북한의 경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대북제재 결의가 '만장일치'로 채택된 것을 언급하며 "긴급성 측면에서 북한이 문제다. 시급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이어 '힘'의 측면에서는 러시아, '의지' 면에서는 중국을 각각 대미 위협이 큰 나라로 꼽았다.
 
입력 : 2018.12.04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