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정치/북한

정치/북한

북 일류신-76 화물기 3대, 7일 블라디보스토크 도착 예정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북한 고려항공의 일류신-76 화물기 3대가 7일 평양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중화권매체 둬웨이(多維)가 2일 보도했다.
이 매체는 러시아 스푸트니크통신을 인용해 북한 고려항공 일류신-76 화물기가 이날 평양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비행할 예정이며 이는 양국간 정기여객선 운항 일정과 맞지 않은 것이라고 밝혔다.
항공기 경로 추적사이트인 플라이트레이다24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이징과 싱가포르 방문시 이들 화물기가 사용된 적이 있다고 밝혔다.
블라디보스토크 국제공항 웹사이트는 이 소식을 전하면서 3대의 비행기가 현지시간으로 각각 7일 9시, 11시10분, 그리고 17시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평양과 블라디보스토크간에는 매주 월요일과 금요일 정기여객기가 운항하고 있고 투폴례프(Tu)-204와 투폴례프-134 여객기가 투입되고 있다.
블라디보스토크의 북한 총영사관은 7일 수송기 기항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고 1일 정기항공기가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했다고만 말했다고 이 통신은 전했다.
북한 화물기 운항과 관련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러시아 방문 준비와 연관됐을 수 있다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이미 김정은 위원장을 초청했고 김 위원장도 이에 긍정적으로 화답한 것으로 알려져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시간문제로 여겨지고 있기 때문이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달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에서 "우리는 그를(김 위원장을) 초청했다. 따라서 그는 편리한 시간에 아무 때나 (러시아에) 올 수 있다"고 말했다.
앞서 북한 정권수립 70주년을 맞아 러시아 대표단을 이끌고 방북했던 발렌티나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의장은 지난달 10일 "그는(김 위원장은) 푸틴 대통령의 초청에 응할 의사가 있으며, 조만간 미루지 않고 푸틴 대통령 일정에 따라 러시아를 방문할 준비가 돼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그는 올해 안에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성사되길 바란다는 기대를 밝혔다.
 
입력 : 2018.10.02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