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사회/문화

사회/문화

북한 스키 코치 "출전 자체 영광, 다음엔 우리도 단일팀?"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출전하고 있는 북한 알파인스키의 변영도 코치는 "올림픽 출전만으로도 큰 영광"이라고 말했다.
변 코치는 11일 AP통신과 인터뷰에서 "경쟁에서 이겨야 하지만, 올림픽 참가 자체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다고 본다"고 이번 대회 출전의 의미를 부여했다.
북한은 이번 대회 3명의 알파인스키 선수 3명이 출전했다. 성적은 메달권에는 미치지 못한다. 성적보다는 참가에 더 큰 의미를 둔다는 것이다.
북한은 원래 출전권이 없었으나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와일드카드로 출전권을 얻었다.
변 코치는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에 대해서도 만족감을 드러냈다.
북한이 이번 평창 올림픽에 파견한 22명 중 12명이 단일팀에 포함됐다. 단일팀은 지난 10일 스위스와 첫 경기에서 0-8로 패했다.
변 코치는 아이스하키팀이 하나로 뭉쳐 경기에 나선 것을 보고 매우 기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음번에는 알파인스키의 단일팀에 대해 기대했다.
그는 "이번에 단일팀은 아이스하키에서 했지만, 우리(알파인스키)도 할 수 있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입력 : 2018.02.12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