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정치/북한

정치/북한

남북실무회담, 내주 열릴듯…20일 로잔서 IOC와 4자회의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북한의 평창 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남북 실무회담이 내주 열릴 것으로 보인다.

통일부 당국자는 11일 기자들과 만나 "(북측과)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문서 교환으로 협의하고, 그다음에 실무회담 일정도 그 채널을 통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토대로 20일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남북간 최종 협의해서 최종 결정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당국자는 다만 9일 남북 고위급 회담 이후 이날까지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북측과 연락했지만 후속회담 관련 논의를 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당국자는 "고위급 회담에서 남북이 북한의 평창 참가와 관련한 시급성을 인식하고 있고, 실무회담도 빨리 개최해야 진전을 이뤄나갈 수 있기 때문에 그렇게 (하는 거로) 이해해주면 된다"고 부연했다.

IOC는 오는 20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남북 대표단 등이 참석하는 4자회의를 연다. 이번 회의는 북한의 평창 올림픽 참가를 논의하기 위한 자리로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대한체육회, 북한 올림픽위원회, 양국 IOC 위원들이 참석한다.

실무회담에서는 올림픽에 참가할 북한 측 선수단과 대표단 등의 규모와 체류 비용, 이동경로 등에 대한 논의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내주 실무회담에서 고위급회담에서 합의된 남북군사회담 개최 논의도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입력 : 2018.01.11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