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정치/북한

정치/북한

북 탄도미사일 또 발사...일 상공 첫 통과 북태평양 낙하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북한이 29일 (한반도 시간) 중거리급 이상으로 추정되는 탄도미사일을 기습 발사하면서 사흘만에 미사일 도발을 재개했습니다.
특히 이번 북한의 탄도미사일이 처음으로 일본 상공을 통과, 북태평양에 떨어져 일본 정부의 강한 반발등 큰 파장이 예상됩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29일 북한이 오전 5시 57분경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동쪽 방향으로 일본 상공을 통과하여 북태평양 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이날 발사한 탄도미사일의 비행거리가 2천700Km라고 밝혔습니다.
또 최대고도는 550Km로 판단된다며 계속 분석중이라고 말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1시간여 만인 오전 7시에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참석한 가운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긴급 소집해 대응에 나섰습니다.
일본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이 발사 뒤 3단으로 분리돼 오전 6시12분께 홋카이도 동쪽 태평양 상에 떨어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또 홋카이도와 후쿠시마현, 니카타현 등 일부 지역 주민들에게 피난을 권고했습니다.
하지만 자위대에 격추명령을 내리진 않았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이날 오전 북한의 미사일 발사 직후  총리 관저로 급히 나오면서 국민의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이번 탄도 미사일 발사는 지난 26일 강원도 깃대령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시험발사한지 사흘 만입니다.
지난달 두 차례의 대륙간탄도미사일급 탄도 미사일 시험발사뒤 한달 가까이 잠잠하던 북한의 미사일 도발이 재개된 것은 21일부터 진행중인 한미연합 군사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 연습에 대한 무력시위 성격으로 풀이됩니다.
또 사거리 과시를 통해 평소 호언한 대로 미국령 괌을 타격할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려 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입력 : 2017.08.29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